[긴급모금] 다산 자원활동가 오렌지가 좋아와 함께 해주세요.[긴급모금] 다산 자원활동가 오렌지가 좋아와 함께 해주세요.

Posted at 2015.06.01 13:17 | Posted in 공지사항

언제부터 다산인권센터 자원활동가가 되었는지는 잘 기억나지 않습니다.

하지만 다산이 있던 곳 어느곳에나 오렌지가 있었습니다.

촛불에, 쌍용차에, 용산에, 밀양에, 세월호 참사, 삼성 직업병 문제의 현장에..

이 나라 인권이 쓰러져 가는 모든 곳에 오렌지가 있었습니다.

늘 무거운 가방과 큰 카메라를 한 손에 들고, 인권의 현장을 함께 누볐습니다.

그런 오렌지가 좋아가 많이 아픕니다.

심정지가 와서 쓰러진지 1주일이 되었습니다.

힘겹게 산소호흡기에 의존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하루만에 500만원이 넘는 치료비가 청구됐습니다. 

앞으로 얼마나 더 많은 치료비가 들어가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오렌지가 좋아가 현장에서 모두와 함께했듯 이제는 모두가 오렌지의 곁에 있어주십시오.

오렌지를 다시 현장에서 만날 수 있도록 오렌지의 쾌유 기원해주세요.


계좌번호 : 하나은행 422-910380-23207 (예금주 정유리)

<쾌유를 기원하는 글을 남겨주세요!>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orangejoaproject
블로그 http://orangejoaproject.tistory.com
문의 : 031-213-2105 / orangejoaproject@gmail.com



* 아래 '공감' 버튼, 페이스북 좋아요 한번씩 눌러주시면 

더 많은 분들께 이 소식을 전할 수 있습니다. ^^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모금] 세월호 인권활동 119 특별모금 안내[모금] 세월호 인권활동 119 특별모금 안내

Posted at 2014.07.28 14:57 | Posted in 공지사항




'아무 것도 없이’ 세월호 참사 이전으로 되돌아 갈 수 없습니다. 
존엄의 가치를 지키고 안전사회를 만들어 가기 위한 인권활동119 특별모금을 시작합니다.

 

0416 잊지 않겠다는 그 약속, 인권활동가들이 참여하고 있는 세월호 참사 국민대책회의 존엄과안전위원회는 철저한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위해 유가족들이 원하는 세월호 특별법 제정활동을 함께하고 있습니다. 더불어 모이고 행동할 권리가 침해되지 않도록, 애도를 받거나 애도를 하는 데에 누구도 배제되지 않도록, 안전을 위한 권리와 책임의 구조를 밝혀 모두가 평등한 존엄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시민행동을 기획하고 진행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운영비도 빠듯한 인권단체들의 분담금만으로 존엄과안전위원회 활동비를 충당하기엔 많은 어려움이 있습니다. 인권재단사람은 인권활동119기금을 모아 존엄과안전위원회에서 기획하는 인권활동들을 지원하겠습니다. 인간존엄의 가치가 훼손되지 않고 안전한 사회를 만들겠다는 희망으로 한 발 한 발 내딛는 인권활동가들에게 인권활동119기금 참여로 힘을 보태주세요.


인권활동119기금으로! 
▶ 평등한 애도를 위해 세월호 참사 유가족, 생존자 인터뷰 진행비를 지원합니다.  
▶ 존엄과 안전담론을 만들어가기 위한 토론회 기획, 홍보물 제작비 등을 지원합니다. 
▶ 경찰의 집회방해를 감시하는 시민채증단 활동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합니다.


모금참여하기

▶ 직접계좌입금 : 신한은행 140-010-130669 (재단법인인권재단사람)
▶ 온라인 자동이체 바로가기 (인권활동119기금 선택)

 

문의 : 인권재단사람 모금기획팀 정욜 02-363-5855 saram@hrfund.or.kr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모금] 소위 내란음모 사건 피해자 인권침해 보고대회 후원요청[모금] 소위 내란음모 사건 피해자 인권침해 보고대회 후원요청

Posted at 2014.02.04 10:38 | Posted in 공지사항




"아무도 우리 목소리를 듣지 않았다"

소위 내란음모 사건을 출발로 전 사회가 공안정국의 소용돌이에 휘말렸습니다. 국정원에서 시작된 공포정치가 박근혜정권 내내 공안통치를 진두지휘할 것으로 보입니다. 그래서 이번 사건은 단 하나의 사건이 아니라 앞으로 벌어질 공안사건의 첫 문을 연 것과 같습니다.

우리사회는 공안사건, 공안통치, 공안탄압 등 비인격적 언어 뒤에서 벌어지는 피해자의 맨얼굴을 만나야 합니다. 그들의 아픔을 통해 공포정치가 파괴하는 것이 인간임을 깨달아야 합니다.

마녀사냥의 피해를 온 몸으로 당한 가족과 당사자들의 만남을 통해, 서로를 위로하고 보듬어 주는 사회적 연대의 중요성을 다시 되짚어 보고자 합니다.


오는 2월 12일 소위 내란음모 사건 피해자들의 목소리를 만날 수 있습니다. 이 보고대회를 위한 재정이 필요합니다. 십시일반 후원부탁드립니다. 후원은 위 아래 링크를 타고 가시면 카드, 휴대폰, 계좌입금 등 다양한 방법으로 후원하실 수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후원하기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티스토리 툴바